와우에듀 [와우에듀 합격수기]


 
 

  • <
  • >
    고객 상담센터
    1544-0942
    도서문의,배송 1544-0952
    월~금 09:00 ~ 18:00
    점심시간 12:00 ~ 13:00
    주말, 공휴일 : 휴무
    개념을 명확히 알자는 마음으로 공부했습니다.
    이름 문*영 직급 9급 시험 지방직 직렬 사회복지직
    필기점수 국어 90 / 영어 65 / 한국사 95 / 사회복지학 95 / 행정법 90
    추천교수님 오완섭
    수험기간 : 24개월 이상

    직장을 관두고 30대 초반의 늦은 나이에 시작하여 마침내 이뤄낸 합격생입니다.

    처음 시작은 학원에 다니며 실제 강의를 들었습니다.

    (중앙고시학원 1년 반 + 와우에듀 2)학원 커리큘럼에 따른 학습을 충실히 했습니다.

    수험 초반에는 진도를 소화하기 위해 애를 썼습니다.

    이후 저만의 공부 스타일대로 공부하기 위해 와우에듀로 이어서 공부했습니다.

    커리큘럼대로 따르고 책에서 내용을 바로 찾을 수 있을 정도까지 꾸준히 반복했습니다.

    공부하다 지쳐서 내려놓고 싶을 때 하나만 더 보고 쉬자는 마음으로 했습니다.

    합격할 정도의 점수가 아닌 그를 뛰어넘는 수준으로 양을 채워나갔습니다.

     

    국어_기본이론+심화이론+테마+문풀

    저는 초반에 김상곤 선생님 수업을 들었습니다.

    선생님 바뀌는 걸 좋아하지 않아 와우에듀 측에 양해를 구해 김상곤 교수님의 동강을 계속 들었습니다.

    동강 들을 때에도 입 밖으로 중얼거리며 청강했습니다.

    최혁춘 선생님의 강의도 들었습니다.

    기막힌 한자 특강을 테마로 들었습니다.

     

    영어_기본이론+심화이론+테마+문풀

    처음 2년까지는 영어는 매일 했습니다.

    영어단어/독해/문법 어느 한 부문이라도 30분일지라도 감을 놓치지 않기 위해 계속했습니다.

    어떤 부분이 흐릿하거나 잘 모르는 부분은 이동 시간이나 자투리 시간에 동강을 계속 돌려봤습니다.

    특히 품사론이 머릿속에 그려질 정도로 반복해서 들었습니다.

    특히 장량 선생님은 수험생들을 고려해 가성비가 좋은 강의를 많이 해주셨습니다.

    2N2와 문풀로 영어 포기자였던 제게 희망을 주셨습니다.

    일정 시간이 지났더라도 문풀뿐만 아니라 문풀 시험지를 한 번씩 더 보면서 정리하는 시간을 반드시 가졌습니다.

    필기 정리를 못하면 회독이라도 꼭 하였습니다.

     

    한국사_2N2 +문풀

    한국사는 이론 강의 후 이론서 회독하여 기본 틀을 잡았습니다.

    쉬운 문제보다 경찰직 기출문제 등 어려운 유형의 기출문제를 많이 풀었습니다.

    자주 틀리는 주제를 별도로 정리하여 시험 전날에 다시 확인하며 상기시키도록 했습니다.

     

    사회복지학_이론+OX 문제+문풀

    사회복지학은 기출제를 무한대로 회독했습니다.

    그러고 나서 요약집을 활용해 체크하여 부족한 부분을 확인하였습니다.

    선택 과목이 폐지된 이후 사회복지사 1급 자격증 시험 유형과 비슷해진 느낌을 받았습니다.

    그래서 이론 수업을 다시 한번 돌려봤습니다.

    기본 틀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했습니다.

    개념을 명확히 알자는 마음으로 공부했습니다.

    오완섭 교수님의 강의가 제게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이론에서 이해했다고 넘겼던 부분을 놓치고 있었다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내가 무엇을 모르는지 정확히 알 수 있기 때문에 적극 추천해 드립니다.

     

    행정법_심화이론+기출문제 회독 및 직접 풀기

    처음 공부하는 과목이라 두려움이 많았습니다.

    용어에 익숙해지기 위해 기출제의 선택지를 계속 회독했습니다.

    그날 강의 듣고 난 후 다음 강의 때까지 이론서로 정리하는 복습하는 시간을 꼭 가졌습니다.

    문풀보다는 기출문제에 초점을 둬 10년가량의 국가직과 지방직 기출문제를 풀어보며 감을 익혔습니다.

     

    다음 합격의 영광은 당신입니다.

    지금을 이겨내고 힘내시기를 바랍니다.

    파이팅!